‘섬총사’ 오광록, “기분이 신기하고 묘하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20일 방영된 올리브 '섬총사' 방송화면 캡처.

20일 방영된 올리브 ‘섬총사’ 방송화면 캡처.

올리브 ‘섬총사’의 오광록이 새벽 조업에 들떴다.

20일 방송된 ‘섬총사’에서 오광록은 새벽부터 찬물로 샤워를 했다. 이어 바로 드립 커피를 만들었다.

오광록은 커피를 마시고 책을 읽으며 아침을 맞이했다.

오광록은 “나는 이른 아침에 배 타고 나가는 게 처음이다. 기분이 신기하고 묘하다”고 밝혔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