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섬총사’ 강호동, 대왕고구마 보고 평행이론 펼친 사연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20일 방영된 올리브 '섬총사' 방송화면 캡처.

20일 방영된 올리브 ‘섬총사’ 방송화면 캡처.

올리브·tvN ‘섬총사’에서 강호동이 대왕 크기 고구마와 자신이 비슷하다고 주장해 웃음을 자아냈다.

20일 방송된 ‘섬총사’에서 김희선과 정용화는 고구마 밭에서 엄청난 크기의 고구마를 캤다.

김희선은 이 고구마를 강호동 앞에서 보여줬다. 이에 강호동은 “나랑 비슷하다”고 말했다 김희선은 어리둥절해 했다.

강호동은 머리 숱이 없다는 것이 비슷하다는 뜻을 표현했고 김희선은 “이제 이해했다”며 웃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