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온’ 김재욱, 서현진에 대한 마음 정리 ‘왜 내 것이라 생각했을까’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20일 방영된 SBS '사랑의 온도' 방송화면 캡처.

20일 방영된 SBS ‘사랑의 온도’ 방송화면 캡처.

SBS 월화드라마 ‘사랑의 온도’에서 김재욱이 서현진을 향한 마음을 정리했다.

20일 방송된 ‘사랑의 온도’에서 박정우(김재욱)는 이현수(서현진)의 행복한 미소 앞에서 여러 가지 생각을 했다.

박정우는 ‘왜 나는 현수를 내 것이라고 생각했을까’라고 의문을 가졌다. 그날로 박정우는 별장으로 가서 앓아 누웠다. 그는 이현수가 자신에게 와서 함께 시간을 보내고 서로 사랑하는 걸 꿈꿨다.

이윽고 이현수는 박정우에게 만나자 했다. 이현수는 박정우에게 자신의 마음을 털어 놓으며 그의 마음을 확실하게 거절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