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생은’ 김민석, 김가은에게 “우리 헤어지자”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20일 방영된 tvN '이번 생은 처음이라' 방송화면 캡처.

20일 방영된 tvN ‘이번 생은 처음이라’ 방송화면 캡처.

tvN 월화드라마 ‘이번 생은 처음이라’에서 김민석이 김가은에게 “우리 헤어지자”라고 말했다.

20일 방송된 ‘이번 생은 처음이라’에서는 심원석(김민석)이 양호랑(김가은)에게 이별을 고했다.

심원석은 양호랑에게 헤어지자며 “너를 행복하게 해줄 자신이 없다”고 말했다.

양호랑은 “개폼 잡지 마라. 연극하냐”라고 되물었다. 그러나 심원석은 “개폼 아니고 진심이야. 나 이제 진짜 그만하고 싶어. 그러니까 넌 진지하게 생각해보고 연락줘. 당분간 상구형 네 가 있을게”라고 말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