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시환, ‘예그린뮤지컬어워드’ 인기상 수상…”정말 예상 못했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박시환, 전미도 / 사진=네이버 V앱 영상화면 캡처

박시환, 전미도 / 사진=네이버 V앱 영상화면 캡처

배우 박시환이 제 6회 예그린뮤지컬어워드에서 인기상을 수상했다.

20일 네이버 V앱에서는 올해 여섯 번째를 맞은 예그린뮤지컬어워드가 생중계됐다. 인기상에 다른 경쟁 후보는 없었다. 박시환은 창작뮤지컬 ‘찌질의 역사’로 인기상을 수상했다.

박시환은 “그냥 정말 너무 감사드린다”며 “‘찌질의 역사’를 사랑해준 관객들에게 감사의 말씀 드린다”까지 말하고 할말을 잊은 듯 벅차오르는 웃음을 지었다.

이어 “함께 할 수 있게 해주신 대표님과 저희 소속사 모두 감사드린다는 말씀 드리고 정말 예상을 못했다”고 밝혔다.

여자 인기상은 전미도가 수상했다. ‘어쩌면 해피엔딩’으로 인기상을 수상한 전미도는 “여우주연상 받은 것 만큼 기쁘다”며 “‘어쩌면 해피엔딩’을 사랑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하다. 이 영광을 같이 나누고 싶다”고 말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