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듀2’ 분당 최고 시청률 11.5%…왕중왕전 기대↑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SBS '판타스틱 듀오2‘/제공=SBS

SBS ‘판타스틱 듀오2‘/제공=SBS

SBS ‘판타스틱 듀오2′(이하 판듀2)의 왕중왕전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지난 19일 방송된 ‘판듀2’ 1부는 8.2%(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2부는 10.8%를 기록해 두 자릿수 시청률을 돌파했다. 20세부터 49세의 시청률 역시 5.2%로 같은 날 방송된 예능 프로그램 중 3위를 기록했다.

‘판듀2’는 왕중왕전 진출을 위한 패자부활전인 ‘라스트 티켓’ 특집으로 꾸며졌다. 백지영과 에일리가 대결을 펼쳤다.

1라운드는 ‘스타판듀’들이 대거 등장했다. 김희철, 박진주, 세정, 박재정 등이 백지영과 에일리의 선택을 받기 위해 분투했다. 백지영은 김희철을, 에일리는 구구단의 세정을 최종 ‘스타판듀’로 선택했다.

백지영과 김희철은 ‘내 귀에 캔디’를 선보이며 현장을 열광시켰다. 에일리와 세정은 ‘If You’로 감성적인 무대를 선사했다. 에일리와 세정의 무대는 분당 최고 시청률 11.5%를 기록한 무대였다.

2라운드에서 백지영-왕엄마 듀오는 ‘사랑 안 해’를 열창했다. 에일리-한우총각 듀오는 ‘Higher’를 마지막 무대로 선보였다. 백지영-왕엄마 듀오는 5표 차이로 왕중왕전에 진출했다.

왕중왕전 ‘판타스틱 콘서트-더 파이널’만을 남겨둔 ‘판듀2’은 오는 26일부터 3주에 걸쳐 방송될 예정이다. 이문세와 싸이를 비롯해 시즌2 역대 우승 듀오들이 모두 출연한다.

‘판듀2’는 매주 일요일 오후 6시 25분 방송 된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