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뭉쳐야 뜬다’ 인피니트 성규, 형님들 ‘성규 몰이’에 멘붕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사진제공=JTBC '뭉쳐야 뜬다'

사진제공=JTBC ‘뭉쳐야 뜬다’

JTBC ‘패키지로 세계일주-뭉쳐야 뜬다’(이하 뭉쳐야 뜬다) 멤버들의 성규 몰이가 다시 시작됐다.

21일 오후 10시 50분에 방송되는 ‘뭉쳐야 뜬다’에서는 일본에서 우정 여행을 이어가는 김용만 외 7명의 모습이 방송된다.

여행 막바지, 패키지를 만만하게 봤던 초보 성규는 생각보다 훨씬 바쁘게 돌아가는 일정 탓에 넋이 나가고 말았다. 특히 형님들의 짓궂은 ‘성규 몰이’를 당하던 성규는 정신없이 지내던 나머지 김용만이 특별히 선물한 기념품 티셔츠를 숙소에 두고 와 당황을 감추지 못했다.

멤버들은 선물을 챙겼다고 굳게 믿는 성규를 향해 계속 ‘낚시성’ 질문을 던져 그를 대 혼란에 빠뜨렸다. 자신이 선물 받은 티셔츠를 두고 왔다는 사실을 뒤늦게 알게 된 성규는 사색이 돼 “티셔츠를 가방에 분명 챙겨놨다고 생각했다, 죄송하다”며 김용만에게 진심으로 사과하기에 이르렀다. 그런 성규를 귀엽게 보던 김용만은 티셔츠를 몰래 입고 등장해 열연을 펼치는 등 성규 몰이의 대미를 장식했다.

순진한 막내 성규의 귀여운 반응에 김용만과 형들은 웃음을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

성규의 ‘김용만 선물 분실 사건’ 전말이 공개되는 JTBC ‘뭉쳐야 뜬다’는 오는 21일 오후 10시 50분에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