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골경찰2’ 이재준 “첫 예능이라 긴장… 카메라 보면 계속 말해야 할 것 같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이재준,시골경찰2

배우 이재준이 20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 서울에서 열린 MBC에브리원 ‘시골경찰2’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이재준이 “첫 예능이라 긴장을 많이했다”고 밝혔다.

이재준은 20일 서울 마포구 스탠포트 호텔 서울에서 열린 MBC 에브리원 ‘시골경찰2’의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첫 예능이기도 하고 경찰 생활을 하는 것에 걱정이 많았다”고 털어놨다.

이어 이재준은 “형님들 하는 거 보고 잘 따라서 최대한 누를 끼치지 않게 열심히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또 이재준은 혼자서 계속 혼잣말을 한다는 형님들의 지적에 “일일드라마를 찍으면서 혼잣말 하는 장면이 많았다. 그때 연습했던 게 남아있는 것 같다. 또 첫 예능이라서 카메라가 앞에 있으면 뭔가 말을 해야할 것 같았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시골경찰2’는 연예인들이 직접 순경으로 생활하며 민원을 처리해 나가는 모습을 그린 리얼리티 프로그램. 20일 오후 8시 30분에 처음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