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빛 내 인생’, CPI지수 1위… ‘워너원 고’ 2위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KBS2 '황금빛 내 인생' 포스터 / 사진제공=KBS

‘황금빛 내 인생’ 포스터 / 사진제공=KBS

KBS2 주말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이 11월 2주차 CPI 지수 1위를 기록했다.

20일 닐슨코리아와 CJ E&M에 따르면 11월 2주차(6일~12일) 가장 영향력 있는 프로그램으로 ‘황금빛 내 사랑’이 이름을 올렸다. ‘황금빛 내 사랑’은 콘텐츠 영향력지수(CPI) 230.2를 기록하며 정상을 탈환했다.

2위에 오른 것은 Mnet ‘워너원 고: 제로 베이스’다. 이는 보이그룹 워너원이 출연하는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이 외에 tvN ‘신서유기 외전-꽃보다 청춘 위너’ SBS ‘당신이 잠든 사이에’ MBC ‘돈꽃’ 등이 3~5위를 차지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