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민, 요코하마의 밤을 달구다…역시 ‘최강 퍼포머’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일본 요코하마 공연을 성황리에 종료한 가수 태민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일본 요코하마 공연을 성황리에 종료한 가수 태민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샤이니의 태민이 요코하마의 밤을 뜨겁게 달궜다.

태민은 지난 19일 일본 요코하마 아레나에서 한국 첫 솔로 콘서트의 일본 버전인 ‘TAEMIN ‘OFF-SICK(on track) in JAPAN’을 개최했다. 다채로운 음악과 독보적인 퍼포먼스화려한 연출이 어우러진 무대로 1 5000여 관객의 호응을 이끌어냈다.

이날 공연에서 태민은 라이브 밴드 연주에 맞춰 ‘さよならひとり(사요나라 히토리)’ ‘Flame of Love’ ‘DOOR’ ‘いつかここで(이츠카코코데)’  일본 솔로 발표곡과괴도(Danger)’, ‘Drip Drop’ ‘One By One’ ‘Sexuality’  한국 솔로 앨범 수록곡들을 부르며  2시간 30분동안 24곡을 선사해 관객들을 매료시켰다.

또한 ‘MOVE’ ‘Rise (이카루스)’, ‘Love’ 등 지난 10월 발표한 한국 정규 2집 수록곡 무대를 최초 공개했다.  ‘최면(Hypnosis)’을 부를 땐 특별히 일본어 가사로 노래를 선사해 이목을 사로잡았다.

태민은 오는 25, 26 고베 월드 기념홀에서 ‘TAEMIN ‘OFF-SICK(on track) in JAPAN’으로 팬들과 한 번 만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