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혁의 사랑’ 강영석, 이 남자 궁금해지네!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tvN '변혁의 사랑' 강영석 / 사진=방송화면 캡처

tvN ‘변혁의 사랑’ 강영석 / 사진=방송화면 캡처

배우 강영석이 tvN 토일드라마변혁의 사랑을 통해 설렘 유발자로 등장했다.

강영석은변혁의 사랑에서 개성 강한 캐릭터 장철민을 연기하고 있다. 극 중 장철민은 감정 표현에 서투른 인물이지만 김예원(하연희)에게 서서히 끌리며 미묘한 관계를 형성하고 있다.

지난 19일 방송에서는 장철민이 권제훈(공명)과 묘한 신경전을 벌였다. 앞서 의미심장한 메시지와 함께 자신의 팀을 경제수사팀으로 옮겼다며 권제훈의 신경을 긁었던 장철민은 자신을 향해 날선 반응을 보이는 권제훈에게저도 뭐 그쪽이 그렇게 썩 기분 좋은 건 아닙니다라며 응수했다. 그 어떤 상황 속에서도 감정을 드러내지 않았던 그였기에 권제훈을 향한 그의 반응이 보는 이들에게 신선함을 선사했다.

낙원오피스텔의 ‘로봇 ‘장철민의 변화는 계속됐다. 홀로 포장마차에서 술을 마시고 있는 하연희를 보고 피하기는커녕 그녀의 앞에 앉아속상한 일 있어요?”라며 하연희의 마음을 먼저 알아 준 것

뿐만 아니라 눈물을 쏟아내는 하연희를 위로하며 토닥이는 그의 모습은 무신경했던 이전과는 확연히 달랐다. 술을 더 마시자는 그녀를 막아서며많이 마셨어요. 연희씨. 그만 들어가요, 추워요라고 담담하게 내뱉은 말 한마디는 하연희는 물론 여심을 저격하며 안방극장에 설렘을 선사했다.

이처럼 강영석은 매회 짧은 순간 강한 인상을 남기며변혁의 사랑속 신스틸러로 활약해 장철민이란 인물에 생동감을 불어넣고 있다. 또 미묘한 감정 변화를 세세하게 그려내며 자신만의 캐릭터를 완성해 드라마의 활력을 더하고 있다

이웃사촌 김예원과 묘한 관계를 이어가고 있는 강영석의 열연은 매주 토, 일 오후 9 tvN에서 방영되는변혁의 사랑에서 만나볼 수 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