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교동의밤, 싱글 ‘그새 겨울이…’ 발표 “겨울의 사랑을 회상하며”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서교동의 밤 새 싱글 ‘그새 겨울이… (feat.다원,소망,민주)’ / 사진제공=문화인

서교동의 밤 새 싱글 ‘그새 겨울이… (feat.다원,소망,민주)’ / 사진제공=문화인

작곡 크루 서교동의 밤의 새 싱글 ‘그새 겨울이… (feat.다원,소망,민주)’가 20일 정오에 각종 음악 사이트를 통해 발매됐다.

지난해 12월 첫 싱글 ‘그대와 나 (Feat. Soulman)’로 활동을 시작한 서교동의 밤은 매 싱글마다 새로운 객원보컬 참여, 특장 장르나 스타일에 국한되지 않은 다채로운 음악을 시도하는 작곡 크루다. 지난 싱글 ‘Walking in the Moonlight’로 큰 주목을 받았던 객원 보컬 ‘다원’을 포함한 소망, 민주가 보컬에 새롭게 참여한다.

서교동의 밤 새 싱글 ‘그새 겨울이… (feat.다원,소망,민주)’는 헤어진 연인과의 추억을 잊지 못하는 마음을 담은 소울(Soul) 발라드 곡이다. 겨울에 어울리는 멜로디와 애틋한 마음을 표현한 가사가 돋보인다.

서교동의 밤은 “이번 싱글 ‘그새 겨울이… (feat.다원,소망,민주)’는 누구나 갖고 있을 겨울의 아름다운 사랑의 추억을 회상할 수 있는 곡입니다. 따뜻했던 지난 시간을 기억하며 노래한 이번 싱글도 많은 사랑 부탁드립니다”라고 밝혔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