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의 등짝에 스매싱’ 박영규 “황우슬혜·엄현경 나이 알고 놀랐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너의 등짝에 스매싱' 박영규/ 사진제공=TV조선

‘너의 등짝에 스매싱’ 박영규/ 사진제공=TV조선

“황우슬혜와 엄현경 실제 나이를 알고 놀랐다”

배우 박영규는 20일 오후 서울 중구 씨스퀘어 빌딩에서 열린 TV조선 일일드라마 ‘너의 등짝에 스매싱'(연출 김병욱, 극본 박소영) 간담회에서 이같이말했다.

박영규는 극 중 두 딸로 캐스팅 된 황우슬혜와 엄현경에 대해  “캐스팅에 대단히 만족한다”고 밝혔다.

황우슬혜에 대해서는 “작품을 통해 처음 만났는데 나이가 좀 있더라”며 “놀랐다. 외모가 너무 동안인거다. 여고시절 모습을 촬영하는데 진짜 여고생 같더라”고 말했다.

또 박영규는 “속성 상 세상과 타협을 잘 못하는 사람들이 주로 배우를 한다. 현실적으로 감이 떨어진다. 그래서 사업하면 망하는 경우도 많다”면서 “황우슬혜 와 엄현경 역시 현실이랑 떨어진 삶을 살아서 그런지 동안이다. 그래서 나도 동안이지 않나”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너의 등짝에 스매싱’은 ‘순풍 산부인과’ ‘거침없이 하이킥’ ‘지붕뚫고 하이킥’ 등을 탄생시킨 이른바 시트콤 장인 김병욱 크리에이터와 김정식PD, 이영철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기대를 모은다.

12월 4일 첫 방송되는 ‘너의 등짝에 스매싱’은 불황 속 몰락한 가장의 ‘사돈집 살이’와 ‘창업 재도전’기를 그린 드라마다. 박영규, 박해미, 권오중, 장도연, 김나영, 황우슬혜, 줄리안, 엄현경, 이현진, 윤서현, 송재화, 한지완 등이 출연, 매주 월~ 목요일 오후 8시 20분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