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라이브’ 방탄소년단, “AMA, 모두 아미덕분”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방탄소년단 / 사진=네이버 V라이브 방송화면

방탄소년단 / 사진=네이버 V라이브 방송화면

 

그룹 방탄소년단이 ‘2017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2017 American Music Awards, 이하 ‘AMA’) 오른 것에 대해모두 아미(팬클럽명)덕분이라고 말했다.

방탄소년단은 19(현지시간) ‘AMA’무대에 올라 ‘DNA’ 무대를 선보였다. K팝 그룹 최초다. 이후 네이버 V라이브를 통해 팬들에게 인사를 건넸다.

방탄소년단은 “‘AMA’ 무대에 올랐을 때 아무 소리도 안 들렸다믿겨지지 않는다고 말했다. 이어 RM “협업을 약속한 아티스트가 많다고 밝히며 제드를 언급했다. 앞서 제드는 트위터를 통해 방탄소년단과의 협업을 제의한 바 있다.

RM제드 형님이 밥 한끼 먹자고 했다물론 사람 일은 어떻게 될지 모르는 거지만 성사됐으면 좋겠다고 소망했다.

이어 방탄소년단 멤버들은 한 명씩 ‘AMA’ 무대를 마친 소감을 밝혔다. 정국은이 곳에 오게 해주셔서 감사드린다아무나 오는 자리가 아니라 굉장히 긴장을 많이 했었는데 무대 위에서도 객석 위에서도 함성이 커서 긴장을 풀 수 있었다고 말했다. 특히내년에도 와야죠라고 너스레를 떨기도 했다.

슈가는어릴 때부터 보고 자란 무대에 오르게 돼 굉장히 긴장됐다. 데뷔 무대 이후 이렇게 떨어 본적이 없다면서공연을 했다는 게 아직도 실감이 안 난다고 밝혔다.

이어 RM은 “아쉬운 점을 말하려면 끝도 없지만 무대를 서고 ‘BTS’라는 이름을 알린 것 자체가 굉장히 고무적인 일이었던 것 같다면서오신 아티스트분들이 누구나 아미에 대해 이야기를 많이 해주셨다. ‘너희 팬들 대박이야’, ‘어떻게 된거야라고 말씀해주셨을 때 기뻤다고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제이홉과 V, 진 역시아미덕분에 무대에 오를 수 있었다며 팬들에게 감사를 표했다.

마지막으로 방탄소년단은 다시 한번아미 덕분이다. 정말 감사하고 사랑한다고 말하며 ‘AMA’ 무대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한 것을 자축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