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MAMA’ 측 “아이오아이, AKB48와 협업 무대 성사”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2017 MAMA' / 사진제공=CJ E&M

‘2017 MAMA’ / 사진제공=CJ E&M

오는 12월 1일 열리는 ‘2017 엠넷 아시안 뮤직 페스티벌(Mnet Asian Music Festival, 이하 MAMA)’에서 한일 국민들이 만든 아이돌들이 협업 무대를 펼친다.

김기웅 음악_Mnet 본부장은 20일 서울 상암동 CJ E&M 센터에서는 ‘2017 MAMA’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일본에서 열리는 MAMA에서 AKB48과 협업하는 무대가 있다”고 밝혔다.

김기웅 본부장은 “AKB48은 일본에서 현재까지 10년 이상 국민 아이돌로 활동하고 있다. 톱클래스 아이돌이다”며 “언제나 가서 만날 수 있는 아이돌로 Mnet ‘프로듀스101’과 일맥상통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AKB48도 국민이 만든 아이돌”이라며 “‘프로듀스101’ 아이오아이 출신 멤버들과 AKB48이 각자의 노래를 함께 부르기로 했다”고 귀띔했다.

‘2017 MAMA’는 베트남 호아빈 씨어터(11월 25일), 일본 요코하마 아레나(11월 29일), 홍콩 W(11월 30일), 홍콩 아시아 월드 엑스포 아레나(12월 1일)에 개최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