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혁의 사랑’ 김예원, 새로운 사랑 찾을 수 있을까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tvN '변혁의 사랑' 김예원 / 사진=방송화면 캡처

tvN ‘변혁의 사랑’ 김예원 / 사진=방송화면 캡처

tvN 토일드라마변혁의 사랑김예원이 새로운 러브라인을 암시하며 긴장감을 더했다.

김예원은변혁의 사랑에서 귀여운 외모와 성격을 가진 항공사 승무원 하연희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극중 하연희는 맨홀 뚜껑에 낀 구두 굽을 손수 빼준 짝사랑남 공명과 덤으로 받은 음료수를 나눠준 이웃사촌 강영석의 호의를 호감으로 착각해 나혼자만의 삼각관계를 형성해 웃음을 선사하고 있다.

지난 19일 방송된 12화에서도 그의 착각의 늪은 계속됐다. 앞뒤 맥락을 모른 채 두 사람의 대화를 엿듣게 된 김예원은뭐야? 설마 지금 둘이 나 때문에 신경전 벌이는 거야?”라고 말하며 나홀로 상상에 빠진 것.

하지만 설렘도 잠시 단호하게 선을 그은 공명때문에 김예원은 실연의 아픔을 겪게 됐다. 혼술로 마음을 달래며 눈물을 펑펑 쏟는 상황은 애잔함과 동시에 웃음을 유발했다.

이때 김예원을 발견한 강영석이술은 혼자 먹으면 맛없어요라며 위로를 건네 새로운 러브라인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그간 티격태격거리며 묘한 설렘을 유발한 두 사람의 앞으로의 관계가 극의 새로운 관전 포인트로 등극하며 극의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김예원은 역할의 크기와 상관 없이 모든 작품에서 독보적인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변혁의 사랑에서도 여러 배우들과 완벽한 연기 호흡을 선보이며 극에서 없어서는 안될 주요 인물로 자리잡은 김예원의 앞으로의 모습에 이목이 집중된다.

변혁의 사랑은 매주 토, 일요일 오후 9 tvN에서 방영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