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꽃’ 장혁, 몰입도 높이는 애틋한 눈빛X절제된 감정 연기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장혁/사진=MBC '돈꽃'

장혁/사진=MBC ‘돈꽃’

배우 장혁이 명불허전 연기력을 선보였다.

MBC 주말특별기획 드라마 ‘돈꽃’ (극본 이명희 연출 김희원)에서 냉철한 카리스마는 물론 애틋한 눈빛, 절제된 감정 연기 등 섬세하게 심리를 묘사해 극의 몰입도를 높인 것.

지난 18일 방송된 드라마 ‘돈꽃’ 3,4회에서는 부천(장승조)과 모현(박세영)의 결혼 계획을 진행하는 필주(장혁)가 모현을 향한 사랑을 감추고 억눌러야 하는 상황이 공개됐다.

부천과 모현의 관계가 진전되고 달달해질수록 씁쓸한 눈빛을 감추지 못한 것은 물론, 데이트 사진을 끝까지 지켜보지 못하며 텅 빈 표정으로 창밖을 응시하며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그러다 모현을 향한 진심을 말란(이미숙)과 부천에게 들킨 이후 짝사랑에 시동을 걸며 사진을 불태우고 감정을 다잡는 장면에서는 담담한 모습 뒤로 상실감 마저 느끼게 해 눈길을 끌었다.

이때 장혁은 욕망을 숨기며 감정 변화가 크지 않은 필주를 섬세한 감정선으로 표현하는가 하면 모현을 향한 애틋한 사랑과 복수 사이에서의 복잡한 감정을 눈빛만으로도 드러내며 연기력을 입증하고 있다.

‘돈꽃’은 매주 토요일 오후 8시 45분 연속 2회가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