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프TV’ 손담비, 2018년 운세… “돈 쓸어 담겠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마이프라이빗TV' 손담비/ 사진제공=패션앤

‘마이프라이빗TV’ 손담비/ 사진제공=패션앤

손담비가 운세로 2018년을 미리 만난다.

20일 방송되는 여성채널 패션앤(FashionN) ‘마이프라이빗TV'(이하 ‘마프TV’)에서 손담비는 2018년 운세를 보기 위해 타로 가게를 찾는다.

손담비는 타로 가게에서 자신의 내년 운세와 관련해 폭풍 질문을 퍼붓는다. 그에게 돌아온 대답은 “대박은 아니야, 그래도 돈은 쓸어 담겠네”였다. 손담비를 울고 웃게 만든 그의 신년운세가 무엇일지 궁금증이 높아진다.

그는 타로 이외에도 세상에 단 하나뿐인 다이어리 만들기에 도전하며 2018년을 준비한다. 하지만 시작부터 불안한 모습을 보인다. 손담비는 어설픈 칼질과 위험한 망치질로 아찔한 순간을 연출해 제작진의 등골까지 서늘하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손담비의 좌충우돌 스토리와 더불어 배우 추소현은 모처럼 친구들과 양궁카페를 찾아 짜릿한 승부를 겨루고, 조혜정은 시장 나들이에서 폭풍 먹방을 선보일 예정이다.

세 명의 스타가 보여주는 프라이빗한 일상은 20일 월요일 오후 9시 ‘마이프라이빗TV’에서 확인할 수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