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해, EXID 하니와 특급 듀엣…신곡 ‘보는 눈’ 24일 발매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한해·하니 / 사진제공=한해  SNS

한해·하니 / 사진제공=한해 SNS

브랜뉴뮤직 소속 래퍼 한해가 걸그룹 EXID 하니와 함께한 새 싱글 ‘보는 눈’을 발표한다.

한해는 지난 19일 자신의 SNS를 통해 EXID 하니와의 커플 화보를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공개된 화보에는 한해와 하니가 다정한 포즈를 연출하고 있어 팬들의 뜨거운 반응을 불러일으킨다.

한해의 신곡 ‘보는 눈’은 한해가 ‘쇼미더머니6’ 이후 처음으로 선보이는 싱글로, 하니가 신곡에 가장 잘 어울리는 파트너라고 생각해 러브콜을 보냈다. 하니가 흔쾌히 참여 의사를 밝히며 두 사람의 듀엣이 성사됐다.

‘보는 눈’은 사랑에 빠진 연인들의 달콤한 이야기를 다이나믹하고 리듬감있는 비트 위에 표현한 무드있는 러브송이며, 한해의 개성있는 래핑과 하니의 감각적인 보컬이 어우러져 이전에는 볼 수 없었던 두 사람의 매력이 한껏 담긴 힙합곡으로 완성됐다는 후문이다.

완벽한 시너지를 보여줄 한해와 EXID 하니의 싱글 ‘보는 눈’은 오는 24일 오후 6시 음원사이트들을 통해 공개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