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골경찰2’ 신현준, 이정진 요리 실력에 “지금 ‘삼시세끼’ 찍는 줄”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에브리원 '시골경찰2'

사진=MBC 에브리원 ‘시골경찰2’

수준급 요리 실력을 갖춘 이정진의 활약에 MBC에브리원 ‘시골경찰2’ 멤버들이 감동했다.

오늘(20일) 처음 방송되는 ‘시골경찰2’에서 해물라면, 오삼불고기가 있는 저녁 식탁이 차려지며 기존 멤버 신현준, 오대환의 얼굴에 웃음꽃이 피었다.

이날 이정진은 요리 시작 전부터 주부 9단의 살림 실력을 보여주었다. 장을 보러 가기 전 집안에 있는 식재료를 꼼꼼히 확인 할 것을 지시하고 사야할 재료들을 정리했다. 이어 무엇을 먹을지 고민하는 신현준에게 “드시고 싶은 것 다 말씀하세요”라며 요리에 대한 자부심을 비췄다. 이정진의 살림 실력은 마트에서도 빛났다. 하나하나 가격과 품질을 비교해보며 양파 하나도 허투루 사지 않았다.

이정진과 오대환의 합작으로 만들어진 해물라면과 오삼불고기가 식탁에 오르자 모두의 환호성이 터져 나왔다. 음식 맛을 본 신현준은 “시골경찰이 아닌 ‘삼시세끼’ 인 줄 알았다”, “행복하다”며 감탄했고 막내 이재준은 기립박수로 감동을 표현했다. 뿐만 아니라 배가 고프지 않다던 오대환은 ‘먹요미’로 변신하여 폭풍 먹방을 선보였다.

새로운 요리 담당 영주댁 이정진의 등장으로 앞으로 ‘시골경찰2’ 밥상에 대한 기대감이 더해진다.

‘시골경찰’은 연예인들이 직접 순경으로 생활하며 민원을 처리해 나가는 모습을 그린 리얼리티 프로그램으로, 2탄에는 1탄에서 큰 사랑을 받았던 신현준, 오대환에 신임 순경 이정진과 이재준이 함께 한다. 20일 오후 8시 30분 첫 방송.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