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매진 드래곤스, ‘AMAs’ 팝·록 부문 최우수 듀오 그룹 선정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이매진 드래곤스 / 사진=Mnet '2017 AMAs' 방송화면 캡처

이매진 드래곤스 / 사진=Mnet ‘2017 AMAs’ 방송화면 캡처

4인조 얼터너티브 록밴드 이매진 드래곤스가 ‘2017 American Music Awards(이하 ‘AMAs’) 팝·록 부문에서 최우수 듀오 그룹으로 선정돼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를 수상했다.

미국 3대 음악 시상식 중 하나인 ‘AMAs’가 20일 오전 10시(한국 시간) Mnet을 통해 독점 생중계됐다.

이날 팝·록 부문에서 후보로는 이매진 드래곤스, 체인스모커스, 콜드플레이가 올랐다.

이매진 드래곤스는 수상 소감으로 “미국에는 ‘LGBT’ 이슈에 대해서도 자신있게 말할 수 있는 여성들이 많다”며 “평등, 사랑을 외치는 미국이 제가 아는 미국이다”라고 말했다.

이매진 드래곤스는 장르를 넘나드는 음악과 역동적인 퍼포먼스로 대중과 평단을 사로잡은 밴드다. 올해 발매한 3집 앨범 ‘Evolve’는 밴드 역사상 최초로 ‘빌보드 아티스트 100’ 차트 1위에 올랐다.

이매진 드래곤스는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외치며 무대를 내려갔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