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AMAs’ 레드카펫 밟았다 “지금 기분? Amazing!”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방탄소년단

방탄소년단

그룹 방탄소년단이 ‘2017 AMAs(아메리칸 뮤직 어워드)’ 레드카펫을 밟고 “믿을 수 없다”며 기뻐했다.

20일(한국 시간) 오전 미국 캘리포니아 주 로스엔젤레스에서 개최되는 ‘2017 AMAs’를 앞두고 레드카펫 행사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K팝 그룹 최초로 ‘AMAs’에 초청받은 방탄소년단이 함께해 눈길을 끌었다.

방탄소년단은 MC들이 “‘AMAs’를 통해 미국 TV에 데뷔하는 기분이 어떤가”라고 묻자 “믿을 수 없다. 대단하다”고 환호했다.

이어 리더 RM은 방탄소년단의 새 시리즈 ‘LOVE YOURSELF’를 소개하며 “나를 사랑해야 남도 사랑할 수 있다는 말을 하고 싶었다”면서 “이와 함께 ‘LOVE MYSELF’라는 캠페인도 시작했다. 여러분이 여러분 스스로를 사랑한다면 참여해 달라”고 부탁했다.

방탄소년단은 이번 ‘AMAs’에서 아시아 가수로는 유일하게 출연해 최근 발표곡 ‘DNA’를 부른다. 앞서 미국 로스앤젤레스 지역 방송 KTLA5 모닝 뉴스에 출연한 방탄소년단은 “AMA 무대를 앞두고 총 5번의 리허설을 갖는다. 처음으로 미국에서 갖는 무대인 만큼 놀라운 무대를 보여줄 것”이라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방탄소년단을 비롯해 세계적인 팝스타들이 함께하는 ‘AMAs’는 이날 오전 10시(한국 시간) Mnet에서 독점 생중계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