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유닛’ 소나무 의진, 실력·인성 겸비한 ‘마이턴’ 센터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소나무 의진 / KBS2 '더유닛' 방송화면 캡처

소나무 의진 / KBS2 ‘더유닛’ 방송화면 캡처

걸그룹 소나무 의진이 KBS2 ‘더유닛’ 뮤직비디오 센터가 됐다.

지난 18일 방송된 ‘더유닛’에서는 프로그램의 첫 번째 단체곡 ‘마이 턴(My turn)’ 뮤직비디오의 주인공이 되기 위한 과정이 그려졌다. 이날 의진의 활약은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기에 충분했다.

의진은 짧은 연습 기간에도 불구하고 완벽한 안무 숙지와 자신감 넘치는 표정을 보여줬다. 그 결과 중간 평가에서 완벽한 퍼포먼스를 뽐냈고, 심사위원의 극찬을 받으며 팀 내 센터로 등극했다. 또 팀원들을 살뜰히 챙기는 의진의 리더십이 돋보였던 ‘빨강팀’의 최종 평가 무대는 찰떡 호흡을 자랑하는 칼군무와 팀워크로 많은 이들을 사로잡으며 ‘마이 턴’ 뮤직비디오 주역으로 떠올랐다.

이를 통해 의진은 ‘마이 턴’ 뮤직비디오 속 126명의 참가자들 중 당당히 센터에 자리하며 에이스의 면모를 발휘했다. 앞으로 의진이 선사할 화려한 퍼포먼스와 색다른 매력에 대중의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소나무 의진의 활약이 돋보이는 ‘더유닛’은 매주 토요일 오후 9시 15분에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