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나래, ‘냉부해’ 3주년 특집 출연…이국주와 15분 요리 대결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JTBC '냉장고를 부탁해' 3주년 방송에 출연한 박나래 / 사진제공=JDB엔터테인먼트

JTBC ‘냉장고를 부탁해’ 3주년 방송에 출연한 박나래 / 사진제공=JDB엔터테인먼트

개그우먼 박나래가 맛있는 입담과 함께 JTBC ‘냉장고를 부탁해’를 다시 찾는다.

박나래는 20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되는 ‘냉장고를 부탁해’ 3주년 특집에 이국주와 함께 출연한다. 이날 박나래는 셰프 자격으로 프로그램 최초 냉장고 주인 간의 요리 대결에 나선다.

박나래는 그동안 일명 ‘나래바’를 통해 자신만의 푸드 레시피와 뛰어난 요리 실력 등 다재다능한 능력을 뽐냈다. 그가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선보일 15분 요리는 무엇일지 관심이 쏠린다.

‘냉장고를 부탁해’ 녹화를 마친 뒤 박나래는 “3주년 잔칫집에 초대해주셔서 정말 감사하다. 귀하게 대접 받고 간 느낌이라 행복한 시간이었다”며 “나래바 업그레이드로 냉장고도 업그레이드해서 2년 만에 ’냉장고를 부탁해‘를 찾아왔는데 셰프님들이 탐나는 재료가 많다고 하셔서 기분이 좋았다. 덕분에 그 재료들로 최고의 요리를 즐기다 온 것 같다”고 행복했던 마음을 전했다.

이어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처음 요리를 해봤는데 요리는 집에서 해야지 밖에서 하는 게 아니라는 걸 다시 한 번 느꼈다. 15분 만에 요리하시는 셰프님들 존경한다”며 남다른 소감을 밝혔다.

박나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tvN ‘코미디빅리그’, 온스타일 ‘겟잇뷰티 2017’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섭렵하며 대세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박나래의 차진 입담과 감각적인 요리 대결은 20일 오후 9시 30분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