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유나, tvN 토크 드라마 ‘모두의 연애’로 첫 로맨스 연기 도전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박유나 / 사진제공=크다컴퍼니

박유나 / 사진제공=크다컴퍼니

배우 박유나가 ‘모두의 연애’에 캐스팅됐다.

15일 소속사 크다컴퍼니는 “배우 박유나가 tvN 새 토크 드라마 ‘모두의 연애’에 캐스팅되어 촬영에 임하고 있다”고 밝혔다.

박유나는 극 중 행동도 성격도 모두 직설적이다. 밝고 쾌활한 성격이라 남녀노소에게 모두 사랑받는 캐릭터다. 대학 시절 짝사랑했던 선배 변우석을 다시 회사에서 만나게 되며 로맨스 아닌 로맨스를 펼칠 예정이다.

박유나는 올해 인기리에 종영된 ‘비밀의 숲’에서 검찰청 비리 인물들과 의문의 관계를 맺고 있는 김가영 역을 맡았다. 이후 JTBC ‘더 패키지’에서는 나현 역을 맡았다.

이번 ‘모두의 연애’를 통해 첫 로맨스 연기에 도전하는 박유나는 이전에는 볼 수 없었던 이미지로 드라마의 흥미를 높일 예정이다.

신동엽, 성시경, 마이크로닷 진행으로 이루어지는 ‘모두의 연애’는 20대의 현실 연애를 그린 로맨틱 코미디와 연애상담이 만난 로맨스 토크 드라마다. 오는 12월 8일 tvN에서 처음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