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밤도깨비’ 박성광, 존재감 뿜뿜 미션실패…멤버들 ‘망연자실’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JTBC '밤도깨비' 방송 캡쳐

/사진=JTBC ‘밤도깨비’ 방송 캡쳐

JTBC 불면버라이어티 ‘밤도깨비’ 박성광이 몰래사오기 미션에 실패하자 멤버들이 망연자실했다.

19일 방송된 ‘밤도깨비’에서는 박성광이 정체를 들키지 않고 분식 사오는 미션을 수행했다.

박성광은 등산복에 단발 가발과 선캡을 끼고 무장했다. 언뜻보면 여자인 듯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박성광은 등산객 아주머니인 것처럼 분식집으로 향했다. 멤버들은 박성광의 모습을 보고 성공을 확신했고 박성광 역시 자신감을 얻어 선캡을 약간 올렸다.

이 때 기다리고 있던 한 손님이 ‘개그맨이신 것 같은데 뒤에?’라며 박성광을 가르켰고 박성광은 당황했다. 이어 손님은 “이름은 모르겠어”라고 말하자 박성광은 다급하게 도망쳐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줄 서 있던 사람들은 ‘밤도깨비’라는 것을 눈치챘고 멤버들은 “실패했다”며 망연자실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