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 하정우 “베테랑 배우 김향기 선생…눈치 보면서 불렀다”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MBC '섹션 TV연예통신' 방송 캡쳐

/사진=MBC ‘섹션 TV연예통신’ 방송 캡쳐

MBC 연예정보프로그램 ‘섹션TV 연예통신’ 하정우가 영화 ‘신과 함께’(감독 김용화)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김향기에게 김향기 선생이라고 부른 사연을 공개했다.

19일 방송된 ‘섹션TV 연예통신’에서 하정우는 “김향기 선생이다. 워낙 베테랑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리포터 박슬기는 “인정하고 가는 분위기다”라고 말하자 하정우는 “그래 봤자니까. 빨리 끝내자라는 여유가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현장에서 향기선생에게 냄새라고 불렀는데 눈치 보면서 집에 갈 때쯤 냄새라고 했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더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