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가요’ 워너원, 가을 감성 가득 ‘뷰티풀’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인기가요' 방송 캡쳐

/사진=SBS ‘인기가요’ 방송 캡쳐

SBS 음악프로그램 ‘인기가요’ 워너원이 가을 감성 가득한 무대를 꾸몄다.

19일 방송된 ‘인기가요’에서는 워너원이 신곡 ‘뷰티풀(beautiful)’로 무대에 올랐다.

워너원은 블랙과 블루가 가미된 수트를 입고 가을감성 물씬 느껴지는 무대를 꾸몄다. 특히 칼군무와 이들의 애절한 보컬이 어우러져 눈길을 사로잡았다.

‘Beautiful’ 은 텐조, 우직, 키비가 참여한 곡으로 이전 에너제틱과는 다른 워너원의 음악적 변신이 담겼다.

이날 ‘인기가요’에는 레드벨벳의 ‘피카부’, 러블리즈의 ‘종소리’, 워너원의 ‘Beautiul’, 사무엘의 ‘캔디’ 외에도 슈퍼주니어의 ‘Black Suit’, 블락비의 ‘Shall We Dance’, 트와이스의 ‘LIKEY’, EXID의 ‘덜덜덜’, 세븐틴의 ‘박수’, 몬스타엑스의 ‘DRAMARAMA’, 아스트로의 ‘니가 불어와’, 구구단의 ‘Chococo’, 소나무의 ‘I’, 빅톤의 ‘나를 기억해’, 김소희의 ‘소복소복’, DK와 강민정의 ‘별이 될게’, VAV의 ‘She’s Mine’ 등의 무대가 펼쳐졌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