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고성희, 新 예능보석 탄생?…남다른 예능감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런닝맨'

/사진=SBS ‘런닝맨’

배우 고성희가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이하 ‘런닝맨’)에서 남다른 예능감을 뽐낸다.

19일 방송될 ‘런닝맨’에서는 배우 고성희와 임세미, 개그우먼 김지민, ‘구구단’의 김세정과 함께 커플 레이스를 펼친다.

고성희는 최근 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에’에서 ‘걸크러시 검사’ 신희민 역을 맡아 열연해 눈길을 끌었다.

고성희는 “(런닝맨 첫 출연이라) 떨린다”는 말과 달리 촬영 내내 여유 있고 당당한 모습으로 분위기를 이끌었다.

‘커플 선정 미션’에서는 ‘밀당 댄스’로 남자 멤버들을 쥐었다 폈다 하는가 하면, ‘5초 토크 미션’에서는 ‘에이스’ 송지효에게 기죽지 않고 팽팽한 대결을 펼쳐 모두를 놀라게 했다는 후문.

고성희가 출연하는 ‘런닝맨’은 오늘(19일) 오후 4시50분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