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콘’ 김준호, 新 코너 ‘속 보이스’서 여장부터 상의탈의까지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KBS2 '개그콘서트'

/사진=KBS2 ‘개그콘서트’

KBS2 ‘개그콘서트’ 김준호가 새 코너 ‘속 보이스’에서 충격 여장에 상의 탈의까지 자신의 모든 특기를 아낌없이 쏟아 부었다.

19일 방송될 ‘개그콘서트’에서는 김준호가 새 코너 ‘속 보이스’를 공개한다.

‘속 보이스’는 무대에 오른 배우들의 리얼한 마음의 소리가 객석에 생중계 되며 웃음을 자아내는 코너다. 김준호와 함께 양선일, 송준근, 정진영, 정승환, 정해철 ,김회경이 출연한다.

김준호는 첫 무대부터 충격적인 여장과 상반신 노출까지 감행했다고 전해져 이목을 집중시킨다.

공개된 스틸 속에는 경악스런 김준호의 ‘2단 콤보’가 담겼다. 김준호는 단발 가발을 쓰고 여성스러운 파스텔 톤의 블라우스를 입고 있다. 과도한 화장으로 목과 얼굴의 경계가 확연한가 하면 입술이 촉촉하다 못해 번들거려 충격을 안긴다. 더욱이 인중은 덥수룩하게 수염이 올라와 경악을 금치 못하게 하는 한편 폭소를 터트린다.

이어 김준호가 상반신 탈의를 감행하고 있어 시선을 강탈한다. 김준호는 마치 사자가 포효하듯 옷을 찢으며 처절한 몸부림을 선보이고 있다. 특히 눈을 질끈 감고 마지막 비장의 카드를 내던진 듯한 그의 표정이 웃음을 자아내는 한편 어떤 사연으로 상의 탈의를 선보인 것인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개그콘서트’는 오늘(19일) 오후 9시15분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