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꽃’ 장승조, 박세영과 키스→결혼까지 초고속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MBC '돈꽃' 방송화면

/사진=MBC ‘돈꽃’ 방송화면

장승조, 박세영이 결혼까지 초고속 행보를 보였다.

18일 방송된 MBC ‘돈꽃’에서 장부천(장승조)은 강필주(장혁)의 지시에 따라 나모현(박세영)의 마음을 얻기 위해 노력했다.

그는 자신이 오랫동안 나모현을 좋아했다며 편지를 보냈고 매일 카페에서 기다리겠다고도 했다.

며칠 동안 나타나지 않았던 나모현이 마침내 카페에 나왔다. 나모현의 연락을 받은 장부천은 곧장 달려갔다.

장부천은 강필주에게 “심장이 떨린다”며 “이럴 때는 뭐라고 해야 하나”라며 미소를 숨기지 못했다. 강필주는 “매일 오면서 생각해뒀던 말이 없냐”고 물었고 장부천은 “있다”며 방을 나섰다.

차에서 나간 장부천은 나모현에게 곧바로 입을 맞췄다. 이후 두 사람은 결혼까지 일사천리로 진행하게 됐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ㅣ