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보 마이 라이프’ 강지섭 “정유미, 저런 여자 처음이야”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SBS '브라보 마이 라이프' 방송화면

/사진=SBS ‘브라보 마이 라이프’ 방송화면

‘브라보 마이 라이프’ 강지섭이 정유미에게 또 한 번 반했다.

18일 방송된 SBS ‘브라보 마이 라이프’에서는 하도나(정유미)가 설도현(가지섭)에게 고가의 팔찌를 생일 선물로 받았다.

하도나는 선물 받은 팔찌의 가격을 듣고 놀라 강지섭에게 가져다 줬다. 그러면서 “너무 과한 선물”이라고 거절했다. 강지섭이 “저는 적당하고 생각했다”고 하자 하도나는 “생활 수준의 차이인가 보다”며 뒤돌아 갔다.

설도현은 “내가 왜 하도나에게 반했는 지 알겠다. 저런 여자 처음이다. 보석을 마다하다니, 매력적이다”라고 감탄했다.

반면 김범우(현우)는 하도나에게 실팔찌를 선물했다. 하도나는 “생일 선물로 팔찌를 주는 게 유행이냐”고 너스레를 떨면서도 소박하지만 자신의 팔에 꼭 맞는 팔찌에 함박웃음을 짓고 “고맙다”고 인사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