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유닛’ 한아름 “티아라 시절 恨, 풀고 있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KBS2 '더 유닛' 방송화면

/사진=KBS2 ‘더 유닛’ 방송화면

그룹 티아라 출신 한아름이 KBS2 ‘더 유닛’을 통해 한을 풀었다고 밝혔다.

18일 오후 방송된 ‘더 유닛’에서는 126명의 참가자들이 프로그램 주제곡 ‘마이 턴’ 뮤직비디오 주인공 자리를 두고 첫 번째 미션에 돌입했다.

이날 방송에서 참가자들은 스스로 팀을 꾸려 경연 안무를 연습하고 팀원 각자의 역할을 정했다.

이런 가운데 한아름은 자신이 속한 팀에서 적극적으로 의견을 개진했다. 한아름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티아라 때는 늦게 합류해서 그렇게 할 수 없었다. 한을 풀었다”며 웃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