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구하라 “배우병? 건강 악화로 쉬었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JTBC '아는 형님' 방송화면

/사진=JTBC ‘아는 형님’ 방송화면

그룹 카라 출신 배우 구하라가 “건강 악화로 활동을 쉬었다”고 털어놨다. 18일 오후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을 통해서다.

이날 방송에서 MC 강호동은 “구하라가 아팠다고 들었다”며 말문을 열었다. 그러면서 “‘배우병’에 걸렸다는 것이 사실이냐”고 물어 구하라를 당황시켰다.

강호동은 이어 데뷔 후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를 통해 입담은 물론 남다른 운동 신경을 발휘했던 구하라가 한동안 예능 프로그램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다고 아쉬워했다.

그러나 구하라는 “아니다”고 일축했다. “건강이 악화돼 어쩔 수 없이 쉬어야 했다”면서 재충전의 시간을 가진 것이라고 솔직히 고백했다. 이에 MC들은 강호동을 향해 “진짜 아프다는데 ‘배우병’에 걸렸다고 하면 어떡하냐”고 공격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