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대세 “‘너는 내 운명’ 보고 스스로에게 화났다” 고백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너는 내 운명' 정대세 / 사진제공=SBS

‘너는 내 운명’ 정대세 / 사진제공=SBS

축구선수 정대세가 아내 명서현 씨에 대한 고마움과 미안함을 드러냈다.

오는 20일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서는 정대세, 명서현 씨 부부가 재충전의 시간을 갖기 위해 한국을 찾은 모습이 공개된다.

최근 촬영에서 명서현 씨는 그동안 고생한 정대세를 위해 보약을 준비했다. 하지만 정대세는 보약을 보고 경악하며 급기야 제대로 먹지 못하기까지 했다.

결국 명서현 씨는 정대세의 몸보신을 위해 시장을 찾아 각종 보양식 재료를 샀다. 명서현 씨를 따라 한국의 시장에 처음 오게 된 정대세는 “이런 좋은 곳 왜 진작 데리고 오지 않았냐”고 발끈하다가도 자신을 알아본 팬들의 사인 요청에 기뻐했다.

VCR을 지켜보던 MC 서장훈이 “아내한테 잘 해줘야 할 것 같다. 아내가 고생 많이 하신다”고 하자 정대세는 “VCR 보면서 저도 생각이 많이 바뀌었다. 영상에 나오는 제 모습을 보고 너무 화가 나는 거다. 조금씩 생각하는 방식이 달라지고 있다”고 털어놨다.

‘너는 내 운명’은 20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