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터키’ GOT7 잭슨 “진영, 내 마음 속에 천사… 나 속이지 마”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SBS '마스터키' 방송화면

/사진=SBS ‘마스터키’ 방송화면

그룹 GOT7(갓세븐) 잭슨과 진영이 묘한 심리전을 벌였다.

18일 오후 방송된 SBS ‘마스터키’에서는 GOT7의 잭슨과 진영이 출연해 서로 다른 팀으로 나뉘었다.

잭슨은 진영을 따로 불러 마스터키의 행방을 물었다. 진영은 잭슨에게 자신이 천사라고 주장했다. 이에 잭슨은 “너는 내 마음 속에 천사”라면서도 “나한테까지 연기하지 마라. 이래놓고 나중에 ‘방송이었잖아’라고 하면, 나 뒤끝 심하다”고 경고해 웃음을 자아냈다.

진영은 잭슨의 강경한 태도에도 “나를 믿어라”고 비장하게 말하며 “나는 천사고 너희 팀에는 (이)상민이 형이 악마”라고 알렸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