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유닛’, 오늘(18일) 첫 미션 합숙 현장 공개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KBS '더유닛' 예고

/사진=KBS ‘더유닛’ 예고

KBS 아이돌 리부팅 프로젝트 ‘더유닛’이 오늘(18일) 본격적으로 첫 번째 미션에 돌입하면서 겪게 되는 희로애락을 보여준다.

먼저 126명의 참가자들이 합숙을 위해 꾸려온 짐부터 각양각색이라 보는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제작진에 따르면 캐리어를 가득 채운 과자와 주전부리들은 애교일 정도로 기상천외한 물건들을 챙겨온 참가자들이 속출했다.

합숙 도중 지켜야 할 생활 규칙도 발표된다. 그 중에서 합숙기간 동안 연애는 절대 금지라는 조항에 남녀 참가자들은 서로를 마치 투명인간처럼 대했다고 알려졌다.

가장 주목해야 할 부분은 바로 첫 미션에 임하는 참가자들의 땀과 열정이다.

126명의 참가자들은 ‘마이턴’의 뮤직비디오 주인공 자리를 두고 밤낮을 가리지 않고 치열하게 연습에 매진했다. 그 사이에 팀원들 사이에 의견이 엇갈려 위기를 맞이하기도 하고 서로 용기를 북돋으며 격려하는 등 여러 일들을 겪으며 한층 더 성장하는 모습으로 몰입도를 높일 전망이다.

또한 선배 군단의 앞에서 선보이는 ‘마이턴’ 퍼포먼스도 기대를 높인다. 이들이 짧은 시간 안에 어떠한 무대를 완성해냈으며 선배 군단은 어떤 평가를 내리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다부진 각오로 첫 미션에 도전장을 내민 126명 참가자들의 이야기는 오늘(18일) 오후 9시 15분 방송되는 ‘더유닛’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