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녀석’ 김민경, 블랙홀 매력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 방송화면

/사진=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 방송화면

개그맨 김민경의 이른바 ‘구강 블랙홀’ 먹방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17일 방송된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에선 ‘이런 음식 처음이지?’를 주제로 일본과 중국의 숨겨진 전통음식 맛보기에 나섰다. 이날 방송에서 ‘한입만’에는 김민경이 당첨뙈 공복에 시무룩해지는 모습과 음식을 향한 애처로운 눈빛이 웃음을 자아냈다.

맛깔나게 생긴 창코나베를 보면서 입맛만 다시며 먹는 것만 지켜보는 애타는 표정은 안타까웠지만 그녀의 ‘한입만’을 기다리게 만들었다. 드디어 돌아온 김민경의 한입만 타임, 창코나베를 떠먹기 위해 있는 국자를 이용해 ‘한입만’을 하겠다는 야심찬 각오는 시청자들의 기대를 고조시켰다.

국자에 음식을 차곡차곡 쌓기 시작하는 전술은 어마무시한 ‘한입만’을 탄생시켰고, 거대한 산처럼 쌓아올린 음식을 흡입하는 그녀의 모습은 ‘구강 블랙홀’을 떠오르게 해 놀라움을 안겼다. 박장대소케 만들었다.

그토록 기다린 음식을 입에 넣은 순간 반사적으로 터져 나오는 감탄사와 함께 보는 이들을 입맛 다시게 하는 차진 맛 표현으로 프로그램의 재미를 살렸다.

김민경은 이후 두 번째 맛집에서 앞서 마음껏 먹지 못한 한을 풀 각오로 온갖 재료를 쓸어 담는 등 비장한 모습을 보였다. 매운 맛에 얼굴이 빨개지면서도 무언가에 홀린 듯 젓가락을 놓지 못하며 ‘먹방 여신’의 진수를 보여줬다.

김민경은 ‘맛있는 녀석들’을 거듭할 수록 내공이 녹아있는 맛팁과 예능감으로 방송에 생기를 불어 넣고 있다. 김민경만의 먹방 꿀팁이 공개되는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은 매주 금요일 오후 8시에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