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 써니 “‘개밥남2’ 내레이션, 흔쾌히 응했다”… 오늘(18일) 방송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소녀시대 써니 / 사진제공=채널A

소녀시대 써니 / 사진제공=채널A

소녀시대 써니가 스타와 반려견의 일사을 소개한다.

18일 방송되는 채널 A ‘개밥 주는 남자 시즌2(이하 개밥남2)’에서는 써니가 내레이션을 맡는다.

‘개밥남2’는 최근 배우 김민교가 합류해 새로운 이야기를 선보이고 있다. 여기에 써니가 내레이션을 맡아 밝고 경쾌한 목소리로 ‘개밥남’들의 이야기를 생생하게 전달할 예정이다.

써니는 “어렸을 때부터 강아지와 고양이를 비롯한 반려동물들을 많이 키웠다”라며 “평소에도 ‘개밥남2’를 즐겨보던 터라 제의가 들어왔을 때 흔쾌히 기쁜 마음으로 참여하게 됐다”고 밝혔다.

‘개밥남2’은 이날 방송부터 토요일 오후 10시 50분으로 편성 시간을 옮겼다. 이에 딸 연예인과 반려견의 리얼 동거 버라이어티 채널A ‘개밥 주는 남자 시즌2’는 앞으로 매주 토요일 오후 10시 50분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