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터키’ 슈주·갓세븐·워너원, 속고 속이는 심리 싸움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마스터키' 스틸컷 / 사진제공=SBS

‘마스터키’ 스틸컷 / 사진제공=SBS

그룹 슈퍼주니어, 갓세븐, 워너원이 같은 멤버끼리 서로를 속일 정도로 치열한 심리 싸움을 벌였다.

18일 오후 6시 10분에 방송되는 SBS ‘마스터키’에는 이상민, 서장훈, 전현무, 슈퍼주니어 김희철·은혁, 뉴이스트 JR, 갓세븐 잭슨·진영, AOA 지민, 워너원 강다니엘·옹성우, 배우 고원희 등이 출연한다.

‘마스터키’는 최정상 인기 스타들이 플레이어가 되어 기존에 볼 수 없었던 게임에 참여하며 ‘마스터키’를 가진 자들을 찾기 위해 고도의 심리전을 벌이는 신개념 심리 게임쇼다.

이날 방송에서 김희철과 은혁, 잭슨과 진영, 강다니엘과 옹성우는 그룹마자 한 명씩 ‘전팀’과 ‘서팀’으로 나뉘어 게임을 펼친다. 이들은 서로를 속이는 심리전 속에서 같은 그룹 멤버조차 믿지 못하며 견제하는 모습을 보일 예정이다.

특히 김희철은 다른 팀 팀원들까지 설득에 나서는 적극적인 태도를 보여 눈길을 끌 전망이다. 진영은 초반부터 마스터키를 짐작하는 진지한 모습을, 옹성우는 매 게임 기상천외한 심리전 기술로 출연자들을 혼란에 빠지게 했다는 후문이다. 이날 오후 6시 10분 ‘마스터키’를 통해 공개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