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쓸신잡2’ 유현준 “도자기, 동-서양 문화에 엄청난 영향 끼쳤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tvN '알쓸신잡2' 방송화면

사진=tvN ‘알쓸신잡2’ 방송화면

유현준이 청자에 대해 설명했다.

17일 방송된 tvN ‘알아두면 쓸데없는 신비한 잡학사전2′(이하 알쓸신잡2’)에서는 해남-강진의 한 한정식 집을 찾았다.

유희열은 한식집에서 밥을 먹던 중 “청자에 담겨져 나온 게 특이하다”고 말했다. 이에 유현준은 “강진 청자가 유명하다”라며 “아까 도자기 때문에 청자 박물관에 다녀왔다”고 밝혔다.

이어 유현준은 “도자기는 동서양 문화에 엄청난 영향을 끼쳤다. 우리나라에서 완제품으로 해외에 수출한 첫 품목이 아닐까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