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마스터’ 임선혜, 클래식으로 재탄생한 패티김의 ‘이별’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net '더 마스터-음악의 공존' 방송화면

사진=Mnet ‘더 마스터-음악의 공존’ 방송화면

임선혜가 감동적인 무대를 꾸몄다.

17일 방송된 Mnet ‘더 마스터-음악의 공존’에서는 클래식 마스터 임선혜가 패티김의 ‘이별’ 무대를 선보였다.

임선혜는 합주 리허설에서 노래를 부르지 않아 눈길을 끌었다. 그는 “목이 안 좋아서 합주 리허설을 못했다”고 밝혔고 녹화 당일 목을 풀어봤지만 계속해서 리허설에 어려움을 겪었다.

이후 임선혜는 “아버지가 돌아가신 후 외로운 세월을 잘 견뎌온 엄마를 위해 부르는 노래”라고 밝힌 뒤 무대에 올랐다. 무대에 오른 임선혜는 걱정과는 달리 완벽한 무대를 펼쳤고 관객의 박수갈채를 받았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