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신로드3’ 이상민, 정준하의 상추 쌈 거부 “내 스타일 아냐”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K STAR '식신로드3' 방송 화면

K STAR ‘식신로드3’ 방송 화면

이상민이 K STAR ‘식신로드3’에서 정준하가 건넨 쌈을 거부하며 미식가임을 입증했다.

지난 16일 방송된 ‘식신로드3’에서는 연탄불 소갈비 전문점을 방문한 정준하, 김신영, 이상민의 모습이 그려졌다.

본격적인 식사에 앞어 이상민은 갈비의 역사를 읊으며 지적인 면모를 드러냈다. 그는 “갈비를 잘하고 못하고의 차이는 양념이 얼마나 잘 베여있느냐의 차이다. 내가 씹어서 넘길 때까지 살아있느냐가 중요하다”며 갈비에 대한 지식을 공개했다.

그러던 중 정준하는 자신이 싼 상추쌈을 이상민에게 건넸다. 하지만 이상민은 “내 스타일이 아니다”며 수차례 강하게 거부해 웃음을 안겼다. 결국 정준하의 애절한 눈빛과 계속된 권유에 마지못해 받아먹었다.

쌈을 먹은 이상민은 “준하형의 착한 마음은 알겠다 하지만 양념과 고기 맛을 마늘과 양파, 상추가 뺏어가는 게 싫다. 그래서 쌈을 안 먹는다”고 쌈을 먹지 않은 이유를 말했다.

이상민이 출연하는 ‘식신로드3’는 매주 목요일 오후 9시 방송한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