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듀서 칠리보이, 17일 첫 싱글앨범 발표…김명훈·빈센트·루다 피처링 참여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칠리보이 앨범 재킷 / 사진제공=어베인 뮤직

칠리보이 앨범 재킷 / 사진제공=어베인 뮤직

신예 프로듀서 칠리보이(Chilli. Boy)가 17일 생애 첫 앨범 ‘칠리보이 이매지네이션(Chilli. Boy Imagination)’을 발매했다.

칠리보이는 정체를 공개하지 않았다. 시대의 흐름과 변화가 빠른 요즘, 이에 걸맞은 음악을 들고 새롭게 도전하는 신예 프로듀서로 편견 없이 오로지 음악만으로 평가 받고 싶기 때문이다.

타이틀곡인 ‘필링 유(Felling U)’는 만남의 장소에서 흔한 남자들이 흔한 수법으로 사랑을 꿈꾸지만 결코 쉽지 않은 현실을 칠리보이의 상상으로 담아냈다.

칠리보이의 첫 싱글 앨범에는 ‘울랄라세션’ 의 김명훈과 뮤지션 빈센트, 루다가 참여했다. 김명훈은 올해 초 ‘복면가왕’을 통해 대중들에게 자신의 실력을 알렸다. 또 ‘한국의 에드쉬런(Ed Sheeran)’이라는 별명으로 국내외 아티스트들에게 러브콜을 받고 있는 빈센트는 특히 그룹 ‘하이라이트’의 멤버 이기광이 일본 팬들에게 추천하고 싶은 아티스트라고 언급해서 많은 화제가 됐다. 딕키즈 크루(Dickids crew)를 이끄는 루다도 힘을 보태며 앨범의 완성도를 높였다.

칠리보이의 싱글 앨범은 17일 정오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됐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