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터키’ 이상민-서장훈-김희철, 추리 특화 캐릭터 총출동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SBS '마스터키'

사진=SBS ‘마스터키’

추리에 특화된 ‘지니어스’ 플레이어들이 SBS ‘마스터키’를 찾아왔다.

오는 18일 방송될 ‘마스터키’에서 남다른 촉과 눈치를 자랑하는 ‘추리 특화형’ 캐릭터들이 새로운 마스터 빌리지를 찾아오는 모습이 공개된다.

이 날 방송될 ‘마스터키’ 6회에는 이상민, 서장훈, 슈퍼주니어 김희철-은혁, 뉴이스트 JR, 갓세븐 잭슨-진영, AOA 지민, 배우 고원희 등이 출연해 고도의 심리전을 펼친다. 특히 이 날 방송에서는 ‘뉴 페이스’ 플레이어들이 기존의 장소가 아닌 새로운 마스터 빌리지를 대거 방문할 것으로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제작진에 따르면, ‘뉴 페이스’ 플레이어들은 기존의 마스터키 멤버들과 어우러져 천사 마스터키와 악마 마스터키를 가려내기 위한 흥미진진한 게임 대결을 벌였다. 자신이 천사 마스터키를 가졌다고 속이는 사람들이 속출해 출연자들을 혼란에 빠뜨렸고, 그 결과 모두의 예상을 깬 놀랄만한 투표 결과가 나왔다고.

‘마스터키’는 오는 18일 오후 6시 1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