넬X그루비룸, 신곡 ‘오늘은’ 발매… 록과 힙합의 새로운 만남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넬과 그루비룸의 신곡 '오늘은'/제공=스페이스보헤미안

넬과 그루비룸의 신곡 ‘오늘은’/제공=스페이스보헤미안

록 밴드 넬(NELL)이 힙합 프로듀싱 팀 그루비룸과 함께한 신곡 ‘오늘은’을 발표한다.

넬과 그루비룸의 신곡 ‘오늘은’은 17일 오후 6시 공개된다. 넬은 지난 16일 오후 세 번째 티저 영상을 공개한데 이어 17일 오전 공개한 메인 커버 이미지를 통해 그루비룸과의 만남을 알렸다.

록 밴드와 힙합 프로듀싱 팀이 탄생시킨 신곡 ‘오늘은’은 세밀하고 촘촘하게 짜인 그루비룸의 비트와 넬 특유의 섬세하고 몽환적인 사운드가 조화롭게 어우러진 곡이다.

넬의 소속사 스페이스 보헤미안은 “그루비룸의 비트에 밀도감 있는 선율로 수놓은 넬의 완벽한 마무리가 인상 깊을 것”이라고 말했다.

신곡으로 돌아오는 넬은 오는 12월 22일부터 24일까지 잠실 학생체육관에서 열한 번째 콘서트 ‘CHRISTMAS IN NELL’S ROOM 2017’를 개최할 예정이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