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잠사’ 이종석X배수지, 결혼 해피엔딩… 2049시청률 끝까지 1위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SBS 수목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에’/제공=SBS

SBS 수목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에’/제공=SBS

SBS 수목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에’(극본 박혜련, 연출 오충환)의 이종석과 배수지가 결혼하며 해피엔딩을 맞이했다.

지난 16일 방송된 ‘당신이 잠든 사이에’의 최종회에서 우탁(정해인)은 홍주(배수지)의 납치 사건에 대해 최선을 다해 증언하고 자신이 색맹임을 밝혔다. 결국 유죄를 받은 유범(이상엽)은 분노했고 출국하려는 자신을 막는 담동(김원해)을 차로 치고 말았다. 이를 발견한 재찬은 그런 담동을 보면서 눈물을 흘렸고, 법정에서 유범에게 무기징역을 선고했다.

우탁은 색맹임을 밝히고 경찰을 그만뒀다. 로스쿨에서 공부하는 꿈을 꾸는 우탁에게 홍주는 재찬의 법과 관련된 서적을 건네며 도움을 줬다. 극의 후반부에는 지광(민성욱)과 우주(배해선)의 결혼식이 전개됐다. 이후 결혼한 재찬과 홍주도 침대 위에서 같이 일어난 뒤 키스하면서 해피엔딩을 맞이했다.

마지막 방송분은 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이하 동일)으로 31, 32회가 각각 시청률 10%(전국 8.7%)와 10.9%(전국 9.7%)를 기록했다. 또한 20세부터 49세까지의 시청자층을 타깃으로 하는 2049 시청률에서는 각각 4.7%와 6.2%를 기록했다. 9월 27일부터 방송되었던 ‘당잠사’는 총 32회 방송되는 동안 전반부와 후반부 시청률이 일일 2049시청률 1,2위를 한 번도 놓치지 않았다.

관계자는 “‘당잠사’는 꿈을 꾸는 주인공들이 사고를 미리 본다는 설정이 설득력 있게 그려지면서 2049시청률과 전체 시청자 수에서는 늘 1위 자리를 지키며 많은 인기를 누려왔다”라며 “그동안 ‘당잠사‘에 많은 사랑을 보내주신 시청자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라고 말했다.

오는 22일부터는 ‘당신이 잠든 사이에’의 후속으로 ‘이판사판’이 방송된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