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모방’, 18일부터 정상 방송… 예측불가 버스 레이스 공개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세상의 모든 방송'

사진=MBC ‘세상의 모든 방송’

MBC ‘세모방: 세상의 모든 방송’이 오는 18일 정상 방송된다.

오는 18일C ‘세모방: 세상의 모든 방송’(이하 ‘세모방’)은 G BUS TV와 협업에 나선다.

‘세모방’은 국내를 비롯한 세계 곳곳의 방송 프로그램에 MC 군단을 투입, 실제 프로그램의 기획부터 촬영 전반에 걸쳐 리얼하게 참여하며 방송을 완성하는 야외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지난 방송에서 이경규-박명수-주상욱-산다라박-차오루는 567번 버스를 타고 승객들을 목적지까지 배웅하며 종점까지 빨리 도착하는 사람이 먼저 퇴근을 하는 버스 레이스를 벌였다. 시민들과 함께하는 친근한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져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았는데 오는 18일 드디어 두 번째 이야기가 방송돼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는 상황이다.

제작진에 따르면 이번 주 엎치락뒤치락 순위가 뒤바뀌는 박빙의 레이스가 벌어질 예정이다. 그중에서도 이경규는 “이제 567번 번호만 보면 벌떡벌떡 일어서~”라며 레이스에 몰입한 모습을 보였는데 갈수록 체력이 고갈되자 승객이 건넨 어린이 비타민을 먹으며 체력을 보충했다는 후문이다.

반면 집밥을 얻어먹으며 여유로움의 끝을 보여줬던 차오루는 여전히 천하태평하게 레이스를 펼쳤다고. 어느 순간 연락 두절된 차오루에 박명수는 “차오루는 지금 행방불명 됐어!”라며 웃음을 터트렸다고 전해져 과연 제일 먼저 종점에 도착해 1등으로 퇴근을 할 멤버는 누가 될지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세모방’은 오는 18일 11시 15분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