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년손님’ 허영란, 남편 김기환 최초 공개…독보적 캐릭터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백년손님' 방송 캡쳐

/사진=SBS ‘백년손님’ 방송 캡쳐

SBS 예능프로그램 ‘자기야-백년손님’(이하 ‘백년손님’) 허영란의 남편이 최초 공개됐다.

16일 방송된 ‘백년손님’에서는 ‘대전의 이상순’이라고 불리는 허영란의 남편 연극배우 김기환이 공개됐다.

허영란은 남편에 대해 “연극배우도 하고 연출도하는 김기환이다”라며 “결혼한 지 1년 갓 지난 신혼이다”라고 설명했다.

김기환은 독보적인 캐릭터를 가진 인물. 그런 두 사람이 ‘백년손님’의 오랜 팬이라고 밝히며 함께 후포리를 찾았다.

김기환은 “집 나간 아들내미 왔어요”라며 첫등장부터 너스레를 떨었다. 하지만 후포리의 이춘자 여사는 집에 없었고 김기환은 “여기 후포리 아니야? 앞포리인가?”라며 아재개그를 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