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드독’ 우도환, 김혜성 혼수상태에 자책 “내가 범인”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KBS2 '매드독' 방송화면

/ 사진=KBS2 ‘매드독’ 방송화면

KBS2 ‘매드독’ (극본 김수진, 연출 황의경김혜성이 혼수상태에 빠졌다.

16일 방송된매드독에서는 김민준(우도환) 대신 칼에 맞은 온누리(김혜성)가 혼수상태에 빠졌다. 이를 알게된 김민준은 오열했다.

장하리(류하영)의 연락을 받고 온 최강우(유지태)는 김민준에게범인의 얼굴은 봤냐고 물었다.

이에 김민준은얼굴은 못 봤다고 대답한 뒤 바로당신 눈 앞에 있잖아. 진실 한 번 밝혀보겠다고 내가 끌여들였잖아. 나도 그 인간들이랑 똑같은거잖아. 아무 상관없는 사람들 위험에 빠지게 하고라며 자신을 자책했다.

이를 들은 최강우는김민준, 고개 들고 똑바로 봐. 니 눈 앞에도 하나 있어 아무 잘못 없는 사람들 위험에 빠뜨린 놈이라며 그를 위로했다.

최강우는그만 울고 정신 차려. 너가 슬퍼하는 거, 널 노리고 우릴 다치게 한 인간들이 바라는 거니까라며 단호하게 말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